본문 바로가기
★육체로 오실 예수님

무화과나무의 교훈, 무화과나무의 저주, 무화과나무의 비유. 그리고 하나님의교회

by 초롱핑크 2021. 9. 2.

무화과나무의 교훈, 무화과나무의 저주, 무화과나무의 비유.

 

그리스도께서 다시 오신다고 약속하셨다. 과연 언제 다시 오실까?

무화과나무를 저주하신 사건을 통해 알아보자.

 

1. 예수님을 믿지 않았던 유대인들

성경은 하나님께서 아기의 모습으로 이 땅에 임할 것을 예언하였다(사 9:6). 그 분은 태초부터 계신 하나님이시다(미5:2).

바로 예수님을 말한다. 성경의 예언을 좇아 이 땅에 임하셨던 그리스도가 예수님이셨다. 하지만 수천년간 하나님의 강림을 기다려온 이스라엘 백성들 앞에 나타나신 예수님의 모습은 초라했다.

 

그래서였을까? 

 

이스라엘 백성들은 예수님을 거부했다. 완강히 거부했다. 욕을 하고, 침을 뱉고, 능욕하였다. 유대인들은 예수님을 십자가에 못 박았다. 그리고 그들은 당당하게 외쳤다.

 

"그 피를 우리와 우리 자손에게 돌릴지어다. 예수를 십자가에 못 박으라!"

 

2. 무화과나무의 저주

십자가에 운명하시기 전, 예수님은 이스라엘을 향해 저주를 하셨다. 바로 무화과나무의 저주이다.

마가복음 11장 12~21절 이튿날 저희가 베다니에서 나왔을 때에 예수께서 시장하신지라 멀리서 잎사귀 있는 한 무화과나무를 보시고 혹 그 나무에 무엇이 있을까 하여 가셨더니 가서 보신즉 잎사귀 외에 아무 것도 없더라 이는 무화과의 때가 아님이라 예수께서 나무에게 일러 가라사대 이제부터 영원토록 사람이 네게서 열매를 따 먹지 못하리라 하시니 제자들이 이를 듣더라 (중략) 저희가 아침에 지나갈 때에 무화과나무가 뿌리로부터 마른 것을 보고 베드로가 생각이 나서 여짜오되 랍비여 보소서 저주하신 무화과나무가 말랐나이다

분명 무화과의 때가 아니었다. 열매가 열릴 수 없는 시기였다. 그런데도 열매를 구한 것은 무슨 의도였을까?

예수님은 무화과나무를 향해 저주를 하셨다. "영원토록 열매를 맺지 못하리라"

 

무화과나무는 완전히 말라버렸다. 예수님의 저주로 말라버린 무화과나무는 이스라엘을 의미했다. 그리스도를 십자가에 못 박은 민족, 구원을 주기 위해 오셨건만 배척한 그 죄는 씻을 수 없는 죄였던 것이다.

 

예수님의 저주대로 이스라엘은 멸망하고 말았다. AD.70년 로마제국을 통해 이스라엘은 영원히 지도에서 사라져버렸다.

 

3. 3년이나 기회를 주었건만

누가복음 13장 7절  내가 삼 년을 와서 이 무화과나무에 실과를 구하되 얻지 못하니 찍어버리라 어찌 땅만 버리느냐

삼 년동안 이스라엘에서 복음을 전파하셨던 예수님이셨다. 그러나 실과는 열리지 않았다. 극소수의 제자들만 예수님을 따랐을 뿐이다. 그 누구도 예수님을 영접하지 않았다. 그래서 저주하신 것이다.

"어찌 땅만 버리느냐?" 라며 극노하셨다. 무화과나무로 비유된 유대인을 향한 예수님의 분노가 느껴진다.

"찍어 버리라!"

 

 

4. 역사 속으로 사라져 버린 민족

이스라엘 민족은 로마군대에 의해 완전히 멸망당하고 말았다.

예수님의 십자가 사건 이후, 기회의 시간을 한 번 더 허락하셨음에도 그들은 회개하지 않았다. AD 70년. 110만명의 사망자와 9만 7쳔명의 포로자가 발생했다. 그 날은 어린 아이도 삶아 먹는 지옥 같은 날이었다고 유대 역사가 요세푸스가 전하고 있다. 그리스도를 십자가에 못 박은 죄는 하늘에 사무치는 죄이기에...

 

5. 예수님 언제 다시 오십니까?

마태복음 24장 32~33절 무화과나무의 비유를 배우라 그 가지가 연하여지고 잎사귀를 내면 여름이 가까운 줄을 아나니 이와 같이 너희도 이 모든 일을 보거든 인자가 가까이 곧 문앞에 이른줄 알라

예수님께서 다시 오신다고 약속하셨다. 말라버린 무화과나무가 다시 소생하는 때, 그 시기가 그리스도의 재림 시기이다.

 

1948년, 놀랍게도 이스라엘은 1900여년간의 유랑민족 생활을 끝내고 기적적으로 독립했다. 땅도 없는 떠돌이 생활에 마침표를 찍었다. 하나님께서 유대인들을 용서하셨기 때문일까? 그래서 기적적으로 독립한 것일까? 결코 아니다.

 

이스라엘이 독립 하기 직전에 홀로코스트라는 대참사가 있었다. 이스라엘은 600만 유대인 대학살이라는 대참사를 겪었다. 독일군 나치정권에 의해 자행된 유대인 대학살. 2차 세계 대전을 통해 무려 600만명이라는 어마어마한 수의 유대인들이 가스실에서 연기처럼 사라져버렸다. 인류 역사상 가장 참혹했던 학살이다.

 

"그 피를 우리와 우리 자손에게 돌리라!" 라고 외쳤던 유대인들의 죄. 그들은 보응을 받은 것이다. 예수님을 십자가에 못 박은 죄가 여전히 하늘에 사무쳐 있었던 것이다. 여전히 그들의 죄는 씻을 수 없는 죄이다.

 

홀로코스트를 겪은 후, 이스라엘은 독립했다. 이 독립은 이스라엘 민족의 용서를 의미하는 것이 아니다.

독립은 그리스도의 재림을 알려주는 신호탄이다. 1948년 이스라엘이 독립했다. 그리스도께서 다시 오셨다는 증거이다.

 

6. 정말 오셨습니까?

1948년 이방나라에서 복음의 문을 여신 분이 계신다.

"찍어 버리라. 어찌 땅만 버리느냐?"라며 이스라엘을 저주하셨던 무화과나무의 저주를 생각해보라. 예수님이 다시 오신다면 결코 이스라엘 땅에 오시지 않는다. 그리스도께서는 이방 나라를 택하시고 이 땅에 임하실 것이 자명하다.

 

예언대로 오셨다. 오셔서 진리의 문을 여셨다. 바로 안상홍님이시다.

 

하나님의교회에 오셔서 재림 그리스도를 꼭 만나야 한다. 2천 년 구원자를 배척하고, 십자가에 못 박은 유대인들과 똑같은 죄를 저질러서는 안 될 것이다.

 

 

7. 진리의 문을 여시다

성경에도 없는 일요일예배, 추수감사절, 성탄절, 사순절 따위의 거짓된 계명을 지키는 불쌍한 영혼들이 너무 많다.

거짓 목자들의 말에 속아 그리스도의 재림을 반대만 하고 있다.

거짓 규례만 좇으면서, 어찌 제대로 된 성경의 뜻을 이해할 수 있겠는가?

 

새언약의 유월절, 새언약의 안식일, 십자가 우상숭배 문제, 성탄절은 태양탄신일, 일요일 예배문화의 거짓됨 등 진리의 빛을 밝히신 분이 바로 안상홍님이시다.

 

육체로 다시 오실 것이란 성경의 수많은 예언은 보지 못하고, 무조건 불에 휩싸여 온다는 거짓목자들의 말에 속고 있는 불쌍한 영혼들이 너무 많다. 

 

거짓 목자들의 말에 속아 1948년 무화과의 예언따라 임하신 재림그리스도를 반대하는 자들은, 2천년 전 예수님을 십자가에 못 박은 유대인들과 똑같은 자들이라는 것을 알아야 할 것이다.

 

댓글22

  • ✅ 가지런히 2021.09.02 23:50 신고

    재림예수님의 등장 시기를 알려주시기위해 이스라엘의 흥망성쇠를 역사속에 남겨놓으셨습니다. 이러한 예언따라 이스라엘의 독립시기에 맞춰 전도의 문을 두드리신 안상홍님은 예언따라 두번째 나타나신 재림그리스도이십니다.
    답글

  • 내깡통 2021.09.03 03:33 신고

    2000년 전 하나님을 믿었던 사람들이 더 예수님을 믿지 못했습니다. 심지어 뺨때리고 침밷으며 온갖 모욕과 희롱을 하고 급기야 십자가에 죽이기까지 했죠.... 그들은 왜 예수님을 믿지 못했을까요? 성경의 예언을 믿지 않았기 때문입니다.
    성경은 하나님께서 다시 오신다고 하였습니다.
    우리는 하나님께서 다시 오셨을 때 유대인들처럼 하나님인 줄 모르고 배척하면 어떻게 될까요?
    생각만으로도 너무나 끔찍합니다.
    성경의 예언을 믿음으로 성경의 예언그대로 다시 오시는 그리스도를 깨달아 하나님께 영광 찬송 돌리고 구원의 축복을 받는 하늘 자녀가 되어야겠습니다...
    답글

  • luree 2021.09.03 14:26 신고

    무화과나무의 비유를 공부하면서 이스라엘 민족이 그토록 고통받은 이유가 그리스도를 거부했기 때문임을 알게 되었을 때 감탄에 감탄을 거듭했던 기억이 있어요^^
    답글

  • 몽실이동생 2021.09.03 17:05 신고

    무화과 나무의 비유를 배우라 하신 말씀을 주신 것은 이유가 있습니다. 반드시 배워야 구원을 얻을 기회를 얻을 수 있고 모르면 기회가 없습니다. 그 가르침을 안상홍 님께서 친히 알려 주셨습니다. 하나님 외에 알려줄 수 없는 가르침 입니다.
    답글

  • 깜냥 ★ 2021.09.03 20:56 신고

    하나님께서 이미 오셨습니다~!

    재림예수님께서 이미 오셨습니다~!
    답글

  • 순천아 2021.09.03 21:05 신고

    우리의 구원을 위해서 오시겠다는 확증을 이미 2천년전부터 계획하시고 보여주셨습니다.
    이 사랑에 우리는 반드시 보답해 드려야 합니다.

    답글

  • 풍금소리' 2021.09.03 22:21 신고

    성경의 예언 따라 두번째 이 땅에 오시어 새 언약 진리의 문을 열어주시고, 우리의 마음문을 두드리시는 재림 그리스도 안상홍님이십니다~
    재림 그리스도 안상홍님께서 마음의 문을 두드리는 소리를 들으신다면 감사함으로 영접하시길 바랍니다~
    답글

  • mm0mm 2021.09.03 23:50 신고

    하나님께서 마지막 구원받을 백성들을 구원하시려 훼파되고 이지러진 새언약의 진리를 복구해주시려 예언대로 이 땅에 오셨습니다.
    답글

  • 쏨♡ 2021.09.05 21:15 신고

    1948년 이스라엘의 기적과 같은 독립은 결국 이땅에 오신 재림예수님의 등장을 전 세계에 알리기 위한 하나님의 모략이셨죠~~~~
    믿고자 한다면 믿을이유는 수만가지나 됩니다~!!
    답글

  • 라임사랑 2021.09.07 23:20 신고

    무화과 나무의 비유를 통해 재림의 시기를 알려주시고
    진리의 문을 열어 주신 아버지 안상홍님께 감사를 드립니다~

    답글

  • 신나라요 2021.09.11 22:13 신고

    무화과 나무의 예언따라 오셔서 천국길 열어주신 안상홍님께 감사드립니다!
    답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