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요리, 맛집

소머리국밥 한 그릇.

by 초롱핑크 2020. 2. 11.

따뜻한 국밥이 먹고 싶은 계절. 겨울의 끝자락입니다.

 

3월이 다가오고 있네요.

 

따뜻하게 배를 채우고 싶어 찾아간 곳은

 

소머리국밥집~

 

고기가 참 많이 들어 있어요.

 

고추양념 한 스푼(다대기라고 하죠) 넣어 얼큰하게 만들고, 새우젓으로 간을 한 뒤, 밥 한 공기 뚝딱 말아서

 

깍두기와 김치를 반찬으로 곁들어 먹으면, 하루를 든든하게 시작할 수 있답니다.

 

'요리, 맛집' 카테고리의 다른 글

물회 한 그릇.  (4) 2020.03.26
돈가스정식+샐러드  (4) 2020.02.18
소머리국밥 한 그릇.  (3) 2020.02.11
머쉬룸 수제 햄버거  (7) 2020.02.08
돈수백에서 맛본 소곱창국밥  (8) 2020.01.29
토마토 스파게티.  (6) 2020.01.28

댓글3